오늘은 약속이 있었어서 밤 늦은 시각 약 23시 25분 즈음, 

Spandau에서 집으로 페달을 밟기 시작했다.

자전거로 이동한 경로는 약 15km.

평소라면 45분 남짓 걸리는 거리지만 오늘 걸린 시간은 무려....두둥..!! 2시간!!

사실, 여기 저기 헤매서 길을 잘못들고 돌아가고 하면서 허비한 시간이 30분 가랑...;;


원래 계획대로라면 아래의 경로 처럼 약 12km 정도로 멀지 않은 길이다.




하지만 실제 이동한 경로는 아래와 같은데



이렇게 된 이유는 바로 아래 빨간선으로 표시되어 있는 구간에 가로등이 하나도 없었기 때문이다.



사실 그렇게 가로등이 없이 4킬로 미터를 더 갈려니 참.... 


그래서 다리를 건너 가로등이 밝은 길로 오는 도중 사고를 목격!!!


아래 빨간 원으로 표시한 지점이다.




밤이고 차도 많이 다니지 않는 상태였기 때문에 길을 헤맸던 시간을 만회하고자 열심히 가는데,


갑자기 오른쪽에서 멧돼지 13 ~ 15마리가 출현!! 진짜 깜짝 놀랬다...ㅠ.,ㅠ


그 중에는 어미로 보이는 돼지 두 마리가 있었는데, 날 힐끗 보는 그 순간 완전...


'나한테 돌진하면 어쩌지... 페달을 더 밟아야 하나...' 라는 고민을 하던 찰라,


길 반대편으로 우르르르 달려가는 것이 아닌가.


그 때, 반대편에서 차가 한대 오고 있었고 그 차도 돼지무리를 보고 속도를 줄였다.


그래서 아무일 없이 잘 지나갈 것이라는 예상을 하고 있었는데,


어린 새끼돼지 한마리가 가던 길 안가고 갑자기 차량으로 돌진!!


운전자는 브레이크를 더 쎄게 밟았지만 스키딩을 하면서 새끼돼지와 충돌... 사망...


하지만 돼지무리는 그 자리에서 삽시간에 사라지고 꿈틀대는 새끼만이 길 위에 피를 흘리고 있었다.


그리고 운전자는 차에서 내려 돼지와 차를 확인 한 후 경찰에 신고했고 난 같이 경찰을 기다렸다.


경찰을 기다리는 동안 5번 이상 지나가던 사람들이 우리에게 괜찮냐, 도움 필요없냐며 걱정해 주었다.


그래서 매번 이미 신고하고 경찰을 기다리고 있다고 답했는데, 나중에는 좀 귀찮기도... ;;


그리고 다친 사람은 없고 새끼 멧돼지 한 마리가 죽었다고 신고했더니, 이런....


경찰이 30분 뒤에 도착..ㅡㅡ;;


그리고 나도 사고에 연관이 있냐고 물어봐서 그냥 반대편에서 가던 길 가다 목격했다하고,


있었던 일을 그대로 설명해줬다.


그랬더니 알았다면서 가라고 하더라...


그리고 나서 열심히 다시 집으로 고고싱.


오늘의 교훈, 


라이트는 밝은 걸 쓰자.


자전거 연습을 더 해서 시간을 줄여보자.


야생 동물이 출연하는 지역은 빨리 이탈하도록 하자..;;;


p.s : 아기돼지의 명복을 빌어봅니다.









신고

박상건 - gunnih




As you already know that, to develop an application we need to use always some test framework.


Actually following two keywords are very common.


 - BDD (Behavior Driven Development)


 - TDD (Test Driven Development) 



In a project, I am using Kiwi framework to do unit test.


Today I found a weird behavior from Kiwi.


Let's see this code.


#import "Kiwi.h"

#import "KWSpec+WaitFor.h"


@interface MyInterface : NSObject


-(NSString *)speak:(NSString *)str;


@end


@implementation MyInterface

-(NSString *)speak:(NSString *)str {

    return [NSString stringWithFormat:@"I'm speaking %@", str];

}


@end


SPEC_BEGIN(MyKiwiTest)


__block MyInterface *myObj;


beforeAll(^{

    myObj = [[MyInterface alloc] init];

});



describe(@"My Kiwi Test", ^{

    

    context(@"Selector Test", ^{

        

        it(@"Log String", ^{

            [[myObj should] receive:@selector(speak:)];

            NSLog(@"%@", [myObj speak:@"to YOU!!"]);

        });


    });

    

});


SPEC_END 



With this code you will get this log message : 


2013-05-22 22:45:11.179 MyKiwiTest[70475:c07] (null)


What's wrong with it? I just set the expectation, and then this selector was not called....;(


It seems like to have a bug.



But, let's change the position of expectation like this


context(@"Selector Test", ^{

        [[myObj should] receive:@selector(speak:)];

        

        it(@"Log String", ^{

            NSLog(@"%@", [myObj speak:@"to YOU!!"]);

        });


});


Finally you get this log message : 


2013-05-22 22:46:23.981 MyKiwiTest[77556:c07] I'm speaking to YOU!!


I couldn't find the right reason, but there is a key to find the reason.


in KWExample interface has this selector :


- (void)visitItNode:(KWItNode *)aNode;


And I think, the running cycle of this selector causes this problem.



Anyhow you can face some problem with Unit test because of this situation.


And this way is just a kind of tipp to perform the selector.


Therefore, please be careful to write test codes.


thx


2013-08-09 update


!!! It was not a Bug !!!



If you prevent this kind of error, just call 'andReturn:@YES' .

ex : 

[[myObj should] receive:@selector(speak:) andReturn:@YES];


Then you will not face this problem anymore!! :D


Thanks :)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유럽 독일 | 베를린
도움말 Daum 지도

박상건 - gunnih




  1. 온세상을품다

    2013.06.16 17:44 신고


    제가 전공자 4년제 컴퓨터관련 학위가 있지만 전혀상관없는 건설계통에서 일하다가

    블루카드비자랑 정보와 다시 it취업을 하려...공부중에 있습니다
    그와중에 gunnih님 글을 보게되었고 유럽블루카드비자가 유효할때 어떻게든
    독일가서 일하고 싶어졌습니다

    아래 블루카드비자를 정보를 보았는데 이미많은 it업계 취업자들이
    많아 곤란한다는 말이 있는데..

    독일이란 나라를 어렸을적부터 관심있고 문화,역사등을 공부를
    따로 했을정도로 선망했었습니다
    밀리터리매니아 영향이 있었지만..

    지금 기회라 생각하여 독일어 학원을 끊고 다니고있으며 학원을다니며 다시전공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독일 취업과정이나 구직 정보라든지......조언좀 듣고싶습니다
    정말 간절합니다....페이스북이나 카카오톡같은 메신저 가능하다면

    메일도 좋습니다

    연락하며 알고싶습니다 부탁드립니다

  2. 2013.06.20 00:38


    비밀댓글입니다

제가 예전에 "개방형 사무실은 근무자의 건강을 해친다." 라는 글을 올린적이 있습니다.


지금 제가 다니는 회사는 작은 프로젝트들은 모르겠지만, 큰 프로젝트는 프로젝트 단위로 방을 배정하고

해당 프로젝트에 참여하는 사람들을 같은 공간에서 일을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기서 먼저 말씀드려야 할 것은 회사 정책상 고정적인 개발팀을 두지 않습니다.

프로젝트 단위로 프로젝트 팀이 구성되는 형태로 운영되고 있습니다.


개발자용 사무실 외에,  Strategy, Creative Design, Manager, Office Manager 그리고 Meeting Room이 있습니다.


office manager들이 있는 방입니다. 모든 회계 및 사무실 관련업무가 이루어지는 곳이죠.


대회의실 입니다. 

전자 액자에는 각 고객별 이미지가 들어있어서 고객이 방문할 경우 해당 고객과의 미팅임을 알리는 이미지를 보여줍니다.


CEO와 COO가 사용하는 방입니다. 두분이 저렇게 생기시지는 않았습니다 ㅋ.



고객 관리 및 사업 개발 팀이 있는 방입니다.



Creative Design 팀이 사용하는 방입니다.


여기는 의료용 프로젝트 AWINA 팀이 사용하는 방입니다.

이렇게 "방해하지 마세요" 라고 적어 놓으면 조용히 일 할 수 있겠지요??



안타깝게도 제 모습이 너무 잘 나와버린 Windows 8 Application team 방입니다.


여기는 일반 개발실 인데요 수용가능 인원은 13명입니다. 두명이나 한명으로 진행 가능한 프로젝트들은

이 개발실에서 진행이 되구요, 저도 한동안 이 개발실에서 (약 1년?) 일했습니다.

CTO도 이 방에서 작업을 합니다.

CTO로서 기술적인 질문이나 방향을 제시해야하는 경우가 하루에도 수십번씩 일어나니....

접근성이 좋은 곳에서 일하고 계시답니다.  (사실 개발자들에게 둘러싸여서 일하죠 ㅋㅋ)


확실히 느낀 점은 섹터로 나누어져 있는 큰 공간에서 일하는 것 보다는, 방으로 나누어져 있는 공간에서 일하는 것이

일하기도 수월하고 다른 팀원이나 매니져들과 의사소통하기가 더 쉽다는 점입니다.


회사를 경영하시거나 운영에 힘쓰실 수 있는 분들은 잘 고민해 보시면 좋겠습니다 :)



신고

박상건 - gunnih




  1. 온세상을품다

    2013.05.24 10:13 신고


    그렇군요........지금 블로그 처음 알았는데 참고 많이됩니다 정보좀 알수 있을지요

    • gunnih

      2013.06.03 11:30 신고


      어떤 분야로 취업을 하고 싶으신지요? Mobile App개발자나 Web 개발자를 생각 중이시라면, 현재 제가 다니고 있는 회사에서도 구직 중이니 참고하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http://www.sinnerschrader-mobile.com/karriere/

  2. 온세상을품다

    2013.06.16 17:38 신고


    제가 전공자 4년제 컴퓨터관련 학위가 있지만 전혀상관없는 건설계통에서 일하다가

    블루카드비자랑 정보와 다시 it취업을 하려...공부중에 있습니다
    그와중에 gunnih님 글을 보게되었고 유럽블루카드비자가 유효할때 어떻게든
    독일가서 일하고 싶어졌습니다

    지금 독일어 학원을 끊고 다니고있으며 학원을다니며 다시전공공부를 하고 있습니다

    독일 취업과정이나 구직 정보라든지......조언좀 듣고싶습니다
    정말 간절합니다....페이스북이나 카카오톡같은 메신저 가능하다면

    꼭 알아가고 싶습니다

Leap Motion을 아시나요?



The Leap Motion Controller


(출처 : https://leapmotion.com/product)


재미난 물건을 발견했습니다.


현재까지 Mac으로만 시연되고 있기는 하지만 충분히 iPad와 iPhone, iPod에 연동시킬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제가 만들고 싶은 기기의 부속품들이 점점 더 좋아지고 있네요 ㅋㅋㅋ


현재 저는 leap motion developer를 신청해 놓고 기다리고 있는 중입니다.


신청은 https://leapmotion.com/developers 이곳에서 하실 수 있구요


어떤 절차로 프로세스가 진행되는지는 저도 모릅니다 ^^;;


아래의 동영상을 한번 보시고, 자신의 아이디어를 구현할 수 있는지 판단해 보시는 재미도 있을 것 같습니다!!





아!! 모두들 성탄절 잘 지내셨죠? ㅎㅎ (너무 늦은 인사 죄송합니다 ㅋ)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박상건 - gunnih




1 2 3 4 5 6 7 8 ··· 26